김상호 하남시장, 감일지구 2차 점검회의 실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5/09 [15:48]

김상호 하남시장, 감일지구 2차 점검회의 실시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5/09 [15:48]

 <하남> 김상호 하남시장은 LH 감일사업단에서 감일지구 사업추진에 따른 기반시설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 김상호 하남시장, 감일지구 2차 점검회의 실시     © 뉴스공간


이날 회의는 지난 3월 13일에 이어 두 번째로 추진된 회의로 김상호 시장을 비롯한 각 시설 관련 부서장과 사업시행자인 한국토지주택공사, 광주하남교육청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하여 시설별 시공현황을 점검하고 문제점이나 미진한 사항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감일지구 입주가 약 50여일 남은 현 시점에서 그간 매주 진행된 실무자 회의에서 검토된 주요 현안사항인 도로, 대중교통 운영방안, 초·중학교 개교 등에 대한 대책에 대하여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특히, 김 시장은 입주 전 관계기관(경찰서)과 사전협의를 통해 도로(임시)개통에 차질이 없도록 주문했다.

 

감일지구 뿐만 아니라 교산 신도시 등 LH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구간 내 민원을 신속하게 해결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시에서 운영하고 있는 하남콜센터에 LH직원 파견을 요청했다.
 
아울러, 김 시장은“아이들이 안전하게 등·하교할 수 있는 통학로 조성 뿐 만 아니라 버스, 자가용 운전자들이 공사 차량들로 인한 사고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기도, 좋은 일자리 창출 앞장선 ‘일자리 우수기업’ 모집
1/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