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버스정류장엔 “바람이 솔솔~”

재난관리기금 3천여만 원 투입... 18개소 버스정류장, 64대 에어송풍기 시범설치 운영 (8월~10월까지)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7/17 [10:36]

하남시, 버스정류장엔 “바람이 솔솔~”

재난관리기금 3천여만 원 투입... 18개소 버스정류장, 64대 에어송풍기 시범설치 운영 (8월~10월까지)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7/17 [10:36]

 <하남> 하남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18개소 버스정류장에 64대의 에어송풍기를 시범설치하고 오는 8월부터 10월까지 운영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 하남시, 버스정류장엔 “바람이 솔솔~”     © 뉴스공간


이번 사업은 여름철 폭염에 취약한 노인 등 교통약자의 이용이 많은 노인복지회관 및 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주변과 이용자가 많은 재래시장 버스정류장을 우선 선정해 재난관리기금 3천여만 원을 투입하여 설치한다.
 
에어송풍기는 자연바람으로 공기를 순환시켜 체감온도를 낮추는 효과를 주며 이용시민이 1회 작동버튼을 누르면 5분간 작동하도록 설치해 개방형인 버스정류장에 운영이 가능하다.
 
석승호 교통정책과장은 “버스정류장은 여름철 폭염 시 내부온도가 빠르게 상승하는 곳으로 에어송풍기를 설치하여 버스대기 시민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한다.”며, “향후 설치효과를 감안하여 이용자가 많은 정류장 순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생활적폐 청산을 위한 도민 아이디어 모집
1/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