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SRC재활병원 집단감염 관련 2차 브리핑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15:49]

광주시, SRC재활병원 집단감염 관련 2차 브리핑

최규위기자 | 입력 : 2020/10/23 [15:49]

<광주>광주시는 23일 관내 SRC재활병원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집단감염 관련, 2차 시정 브리핑을 개최했다.

▲ 광주시, SRC재활병원 집단감염 관련 2차 브리핑  © 뉴스공간


이날 시정 브리핑은 지난 19일 발표한 1차 브리핑에 이어 SRC재활병원 추가 확진자에 대한 경과보고와 향후 대응방안을 설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브리핑은 감염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실시했으며 신동헌 시장이 직접 발표했다.

 

신 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지난 16일 SRC재활병원 최초 확진자 발생 이후 23일 현재 122명이 발생했으며 지역별로는 광주시 108명, 강원도 7명, 서울시 2명, 도내 타 시·군 5명이라고 밝혔다.

 

이어 확진자 대부분은 최초 확진된 간병인이 근무한 재활병동 2층과 3층의 환자, 의료진, 간병인, 보호자 등이며 병원 외 2차 발생 사례는 9건으로 확진자의 가족, 지인 등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간 2천528명을 검사했으며 확진자 조기발견을 위한 조치로 병동환자, 종사자 위주의 추적검사를 강화하고 있으며 외래방문자 중 밀접 접촉자를 제외한 784명에 대한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병동 내 확진을 최소화하기 위해 재활병원 전체를 집중관리 의료기관으로 지정하고 24시간 이송 가능한 전담팀을 편성해 확진자 발생 시 공공병원으로 즉시 이송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향후 1주일이 SRC재활병원 집단발생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종식시킬 수 있는 ‘골든타임’이므로 선제적인 추적검사와 감염관리 모니터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신 시장은 방역당국의 밤낮 없는 노력에도 재활병원 내 산발적인 추가 확진이 이어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며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할 수 있도록 개인 생활방역 수칙 준수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생활 속 크고 작은 A/S의 해결은 'AS의 달인'으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