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의회, 2021년 당초 예산 심사 돌입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8:01]

광주시의회, 2021년 당초 예산 심사 돌입

최규위기자 | 입력 : 2020/12/01 [18:01]

<광주> 광주시의회가 내년도 광주시의 살림살이를 결정할 2021년 일반 및 특별회계 예산 심사를 시작했다.

▲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동희영 의원  © 뉴스공간


시의회는 지난 27일 제282회 제2차 정례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열어 위원장에 동희영 의원, 부위원장에 이미영 의원을 각각 선임했다.

 

예결위는 11월 30일부터 12월 7일까지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황소제)와 도시환경위원회(위원장 이은채) 등 각 상임위원회에서 예비심사를 거친 내년도 당초 예산안에 대해 12월 8일 심도있는 논의와 심사를 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2021년도 예산안으로 올해보다 360억원(3.27%) 증가한 1조 1천354억원을 편성했으며, 일반회계는 235억원(2.62%)이 증가한 9천216억원, 특별회계는 125억원(6.20%)이 증가한 2천138억원으로 편성했다.

 

동희영 위원장은 “내년도 예산이 우선 집행 가능한 사업에 적절히 편성되었는지를 꼼꼼하게 따져 꼭 필요한 사업에 꼭 필요한 예산이 편성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심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동위원장은 “특히, 지금까지의 관행적 예산편성이 아닌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예산 편성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생활 속 크고 작은 A/S의 해결은 'AS의 달인'으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