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공사장 불법행위 단속현장 찾아 “안전에 빈틈 생기지 않게 세심히 살펴야”

오 권한대행, 현장 관계자들에게 “겨울철 화재예방 만전 기해 줄 것” 당부

고경숙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19:07]

공사장 불법행위 단속현장 찾아 “안전에 빈틈 생기지 않게 세심히 살펴야”

오 권한대행, 현장 관계자들에게 “겨울철 화재예방 만전 기해 줄 것” 당부

고경숙기자 | 입력 : 2022/01/19 [19:07]

<경기>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은 19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가 용인에서 실시한 물류창고 신축공사장 불법행위 일제단속 현장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빈틈없는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 대형 물류창고 화재 예방 관련 현장 점검  © 뉴스공간


이번 방문은 평택 물류창고 신축공사장 화재 같은 대형화재 재발방지를 위한것으로 앞서 오 대행은 지난 11일 대형화재 예방 및 위험물질 관리를 위한 긴급 현안 회의를 개최한 바 있다.

 

오 권한대행은 “대형화재 위험에 노출된 대형 물류창고가 경기도에 몰려있어걱정이 크다”며 “경기도는 물류창고 신축공사장뿐만 아니라 다양한 건설공사장에 대해 안전점검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사고 발생이 잦은 겨울철인 만큼 공사장 안전에 빈틈이 생기지 않도록 세심히 살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소방재난본부에서 물류센터 특성에 맞는 소방 기준을 마련하고 현장에서 이를 잘 실천할 수 있도록 관리 감독을 철저히 해달라. 현장 및 공사 담당자들이 책임감을 갖고 안전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경기도가 부족함 없이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경기도는 평택 물류창고 화재 참사 재발 방지를 위해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다음 달까지 건축 총면적 5,000㎡ 이상 대형공사장 1,022곳을 대상으로 소방특별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소방시설 유지 관리, 소방안전관리 업무수행실태 등을 중점 점검한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이날 각 소방서 소방특별조사팀, 패트롤팀 등 193개조 506명을 동원해 신축공사장 193곳을 대상으로 불법행위 일제단속을 실시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경기XR센터 가상/증강현실 입주기업 모집…최신장비 대여도 지원
1/2